본문

ㆍ작성일
20-08-17 23:04
ㆍ분 류
합포구뉴스

창원시, 진동리지구 전투 전승 70주년 기념식 개최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창원시 현판(최종)_cs4.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4229pixel, 세로 479pixel

2020년 8월 17일 배포
   

공보관실(225-2145~6) 제공

담당부서 : 사회복지과 보훈선양담당
   

담당자: 이정화(☎ 225-3334)

2020년 8월 17일 부터 보도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창원시, 진동리지구 전투 전승 70주년 기념식 개최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15일 마산합포구 진북면 해병대 진동리지구 전첩비에서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제22회 진동리지구 전투 전승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날 기념식에는 허성무 창원시장을 비롯해 해병대 전우회 회원 및 참전용사, 현역장병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축소된 형태로 열렸다.

 

 행사를 주관한 (사)해병대창원시마산연합전우회는 1996년 설립되어 10개의 산하지회에서 400여명의 회원이 활동 중이다. 전우회는 회원 권익신장과 교통질서 계도 및 방범 등 지역사회봉사활동에도 앞장서고 있다.

 

 해병대 진동리지구 전투는 6.25 전쟁 당시 마산을 거쳐 부산을 점령하려는 북한군 제6사단에 맞서, 해병대 김성은 부대를 중심으로 한 연합군이 목숨을 건 사투 끝에 최초로 승리한 전투다. 그 전공을 기려 매년 해병대 진동리지구 전첩비에서 기념식이 개최되고 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조국을 위해 산화하신 호국영령들의 명복을 빌며 오늘의 대한민국을 있게 한 참전유공자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기념식을 통해 국가의 안보에 대해 다시 한번 더 생각하는 시간이 되기를 바라며, 창원시, 나아가 대한민국의 더 큰 발전과 번영을 다짐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사진있음
 

  • 목록
    • 트위터로  공유
    • 페이스북으로 공유
    • 카카오톡 스토리로 보내기
    • 밴드로 공유
    • 구글플러스로 공유

댓글목록